로그인회원가입유료신청마이페이지
 
 
최종편집: 2022.11.29 16:04
 
 

행정

 
정치
 

사회

 

생활/문화

 

경제

 

교육

 

오피니언

 

인물/단체

 

매거진/스포츠

 

도정/시·군 소식

 
정당  선거  시의회
뉴스 홈 정치 선거 기사목록
 
 
 

정헌율 겨냥 허위비방 문서 살포, 조속 진상규명 목소리

명백한 불법낙선운동, 범행동기·배후 여부 등 따져봐야
익산정가 “검증 빙자 후보 음해행위 반드시 책임 물어야”
기사입력 2016-03-28 오후 6:33:00 | 최종수정 2016-03-28 오후 6:33:17    


특정 익산시장 후보를 겨냥한 괴문서가 살포되는 사건이 벌어지면서 정치권에 충격파를 던지고 있는 가운데 사건의 진상을 조속히 규명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28일 익산 지역 정치권에 따르면 최근 국민의당 정헌율 시장후보를 악의적으로 비방하는 괴문서가 대량 살포되는 사태가 발생했다.

실제 최근 며칠 사이 각 읍면동 지역에는 정 후보를 표적삼은 출처불명의 괴문서가 나돈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A4용지 2장 분량의 괴문서는 6개항의 도내 일간지 기사 제목과 게재 날짜가 적혀 있는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

2014년 6·4지방선거 전 신문에 실린 기사 제목에 밑줄을 긋고, 그 밑에 정 후보를 헐뜯고 비방하는 내용을 날조해 설명을 달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렇듯 사실과 전혀 다른 내용의 악의적인 괴문서가 시중에 떠돌면서, 표심왜곡에 대한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지역 정치권 인사는 “이미 사실이 아닌 것으로 판명된 사안을 선거를 목전에 둔 상황에서 들먹이는 것은 명백한 불법낙선운동”이라며 “흑색선전과 네거티브가 판을 치면서 지역사회를 갈등과 분열로 몰아 가고 있다”고 우려했다.

특히 이 같은 괴문서 살포는 중대한 범죄행위로, 철저한 진상 조사와 함께 사법처리가 뒤따라야한다는 지적이다.

이에 사법당국이 나서 괴문서 살포자를 검거해 범행동기 및 배후 여부 등을 철저히 조사해야 한다는 여론이 비증해지고 있다.

지역정가는 괴문서 살포가 개인감정에 따른 단순행동인지 정치권에 배후가 있는지 여부가 중요하다며, 만약 배후가 있다면 파문이 일파만파 확산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이어 정 후보 대세론이 탄력을 받자 음해공작이 도를 넘어서고 있다며, 이번 괴문서 살포 사건에 대한 일벌백계를 통해 허위비방 및 네거티브를 근절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지역 정치권 관계자는 “검증과 비방을 혼돈해서는 안된다”며 “검증을 빙자해 특정후보를 음해하는 행위는 일종의 공작정치로, 반드시 책임을 물어야 한다”고 말했다.

정 후보 캠프 관계자는 “더 이상 이 같은 행위를 좌시하지 않겠다. 일단 수사 과정을 지켜보겠다”며 “민주주의의 꽃인 선거가 흑색선전에 오염되서는 안될 것”이라고 말했다.
/익산중앙뉴스=문성용기자

 

기사제공 :
 
 
 
 
익산 선거 앞두고 ‘정치 공무원’ 독버섯 처럼 고개
김지수 후보 ‘익산정치 사망행진’ 눈길
선거 기사목록 보기
 
  정치 주요기사
박경철 검찰 출두 임박 속 참모진 잇따른 경솔 행동 ..
정헌율 향한 말꼬리 잡기 공세 도 넘어, 표심왜곡 우..
블로거와 페이스북등에 올라온 국민의당 조배숙(익산 ..
선거 앞두고 익산 공직사회 일각 정치권 줄대기 현상
한병도 계보 지선 앞둔 익산정가 핵으로 부상
정헌율 전 부지사 초반 상승세 속 네거티브 경계령 ‘..
익산시의원 재량 사업비 공개하라
익산 총선·시장 재선거, 큰 인물론VS물갈이론 정면 ..
 
 
분야별 주요뉴스
종합 생활/문화 오피니언
정헌율 시장, 내년도 국가예산 ..
익산시, 맞춤형정책으로 서남부..
시의회 보건복지위, 주요사업지 ..
‘익산 폐교활용방안 용역 최종..
익산다이로움 QR결재 가맹점 4천..
익산시, 인성교육 접목 농촌체험..
익산소방서, 불조심포스터 공모..
박철원 시의원 “익산시 관외대..
원광대병원, ‘노사 합동 3無 3..
원광대, RIS 전북도 지역협업위..
전체목록
감동뉴스
백제라이온스클럽, 해외자원봉사..
 
오늘의 포토
 
김선용 프로(kpga정회원)의 골프..
익산시의원 재량 사업비 공개하..
김선용 투어프로(정회원)- 골프 ..
김선용 투어프로(정회원)- 골프 ..
 
가장 많이 본 뉴스
김선용 투어프로(정회원)- 골프 ..
박경철 검찰 출두 임박 속 참모..
시립도서관은‘낙하산 천국?’, ..
익산 정치권 인사 등 여자 관련 ..
정헌율 향한 말꼬리 잡기 공세 ..
익산시 사상 초유 업무 공백 사..
회사소개 광고안내 이용약관 개인보호취급방침 이메일수집거부 임시2 임시3 독자투고 기사제보

제호:익산중앙뉴스(http://iksanja-news.co.kr)  발행소:전라북도 익산시 평동로 631-1 2층(인화동)  등록번호:전라북도, 아00082(2015.4.21)  사업자등록번호:531-81-00070  발행·편집인:김을이  청소년보호책임자:강영운  대표전화:(063)837-1212  FAX:(063)858-6424

Copyright(c)2022 익산중앙뉴스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